WKBL, 6개 구단통합 입장권 예매 시스템 구축


[일간스포츠한국=이수복 기자] WKBL이 6개 구단통합 입장권 예매 시스템을 구축했다.WKBL(한국여자프로농구연맹)은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12일부터 WKBL 공식 웹사이트(www.wkbl.or.kr)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WKBL)에서만 WKBL 티켓예매가 가능하다.”고 밝혔다.기존 WKBL 웹사이트 및 애플리케이션 가입자는 추가 가입 없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해당 애플리케이션은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통해 업데이트하거나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신규 가입 시 선호 구단 선택 기능을 통해 응원하는 팀의 영상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