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박경진 심판, 2023 FIBA 농구월드컵 아시아 예선 파견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KBL에서 활동 중인 박경진 심판이 농구월드컵 아시아 예선에 나선다.KBL은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박경진 심판이 25일부터 29일까지 일본에서 열리는 2023 FIBA 농구월드컵 아시아 예선(Window 1) 국제심판으로 파견된다.”고 밝혔다.박경진 심판은 2009~2010시즌에 데뷔한 13년차 베테랑 심판이다. 심판 경력은 FIBA U-19 농구월드컵(2021년 7월, 라트비아), 2021 FIBA아시아컵 예선(2021년 2월, 바레인), 2018 U-17 농구월드컵(2018년 7월, 아르헨티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