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오픈 워터 수영 국제대회 국가대표 선발전, 19일 고성 개최


[KD스포츠한국=이수복 기자] 2022 오픈 워터 수영 국제대회에 출전할 국가대표를 뽑는 선발전이 19일 경남 고성에서 개최된다.이번 대회에는 국내 경영 전문등록선수 25명이 참가해 국제대회 출전자격을 놓고 경쟁한다.주요 선수로는 남녀 10km 부문에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국가대표 출신인 박재훈(서귀포시청)과 임다연(경남수영연맹)이 각각 출전한다. 여자 5㎞ 부문에는 이정민(안양시청)이 출전명단에 이름을 올렸다.대한수영연맹은 남녀 5㎞와 10㎞ 부문별 컷오프 타임을 적용해 제한 시간 내 통과자 중에서 국가대표를 최종 선발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