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취소


[일간스포츠한국=이주옥 기자]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와 서울특별시(시장 오세훈),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는 오는 11월 서울에서 개최될 예정되었던 2021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코로나19 감염 확산세가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11월 4일부터 나흘간 서울 등 수도권 일원에서 열릴 계획이었던 전국생활체육대축전 개최를 강행할 시, 선수들의 안전을 담보할 수 없으며 지역사회로의 전파가 우려되어 부득이하게 행사 취소를 결정하게 되었다.2001년 처음으로 개최되기 시작한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은 국내에서 개최되는 동호인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