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패’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리바운드 싸움에서 밀린 것이 패인”


[TODAY스포츠=청라, 이한주 기자]”초반부터 리바운드 싸움에서 밀렸다.”부천 하나원큐는 28일 인천 서구 하나원큐 청라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와 경기에서 57-74로 완패했다. 이날 결과로 하나원큐는 2연패를 떠안게 됐다. 경기 후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은 “완패했다. 초반부터 리바운드 싸움에서 밀렸고 공격이 정체되다 보니 코트 밸런스를 못 잡은 거 같다. 수비에서도 상대에게 점수를 너무 쉽게 줬다”라며 패인을 전했다. 하나원큐는 지난 시즌 5위에 그치긴 했지만 6라운드에서 전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