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10 최다’ 고진영, LPGA 투어 리더스 톱10 수상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고진영(26)이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톱10에 최다 진입한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LPGA 투어는 18일(한국시간) “고진영이 이번 시즌 18개 대회에서 톱10에 12회 진입해 2021시즌 리더스 톱10 수상자로 결정됐다”고 밝혔다.고진영의 톱10에는 4번의 우승과 2번의 톱3도 들어 있다.고진영은 10회씩 10위 안에 든 리디아 고(뉴질랜드), 패티 타와타나낏(태국)을 제치고 2019년 이후 2년 만에 수상했다.고진영은 LPGA 투어를 통해 “리더스 톱10을 두 번 연속 수상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