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변의 연속, UFC 라이트급 타이틀전과 여성 밴텀급 타이틀전


[TODAY스포츠=홍재영 기자] 12일 UFC에서 라이트급 타이틀전과 여성 밴텀급 타이틀전이 열렸다.라이트급 타이틀전에서 올리베이라와 포이리에가 격돌했다. 과소평가를 받고 있지만 바닥부터 올라온 베테랑 파이터 현 챔피언 찰스 올리베이라, 하빕이 없어진 라이트급에서 다시 왕임을 증명하려는 포이리에가 경기를 진행했다.근접전에 강한 포이리에를 피해 경기 운영을 할 것으로 보였던 올리베이라가 1라운드부터 엄청난 압박을 시작했다. 하지만 포이리에의 파워에 휘청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클린치와 니킥을 통한 체력을 갉아먹는 전략은 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