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샛별 서채현·신유빈, 신한금융그룹 후원 계약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지난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샛별로 떠오른 서채현과 신유빈이 신한금융그룹의 후원을 받는다.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19일 서울 중구 신한금융지주 본사에서 서채현과 신유빈의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서채현은 2018년 청소년 아시아선수권 대회 볼더링 은메달, 리드 금메달로 존재감을 알렸다. 2019년 IFSC(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 월드컵 성인 무대에서 8회부터 11회까지 4회 연속 리드 우승을 차지했다.처음 출전한 도쿄올림픽에서는 종합 성적 8위에 오르며 가능성을 봤고, 지난달 러시아 모스크바 세계선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