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배드민턴, 세계선수권 준결승 진출…일본 만난다


[KD스포츠한국=이서은 기자] 한국 여자 배드민턴 대표팀이 세계단체선수권대회 준결승에 진출했다.여자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덴마크 오르후스에서 열린 2021 세계여자단체배드민턴선수권대회(우버컵) 8강전에서 난적 덴마크를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첫 단식에 나선 안세영(삼성생명)이 세트스코어 2-1(14-21 21-8 21-8)로 이겼고, 복식에서 이소희-신승찬(이상 인천국제공항)이 2-0(21-17 21-18) 승리를 거뒀다.이어진 단식에서 김가은(삼성생명)이 2-0(21-11 21-17)으로 이겨 승리를 확정지었다.조별예선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