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유빈·전지희, 女복식 金…이상수 사상 첫 男단식 정상


[일간스포츠한국=이서은 기자]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한국 탁구가 새 역사를 썼다.신유빈(대한항공)-전지희(포스코에너지) 조는 5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2021 아시아탁구선수권대회 여자 복식 결승에서 두호이켐-리호칭(홍콩) 조를 3-1(11-5 7-11 11-3 11-4)로 꺾고 금메달을 획득했다.한국 선수가 아시아선수권대회 여자 복식에서 우승한 것은 2000년 도하 대회의 이은실-석은미 조 이후 21년 만이다.신유빈과 전지희의 이번 대회 첫 금메달이기도 했다. 앞서 신유빈과 전지희는 단식 결승과 단체전에서 각각 은메달을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