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옥 KBL 총재, EASL 최고경영자와 화상 회의 가져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KBL과 EASL이 손을 맞잡는다.김희옥 KBL 총재는 26일 논현동 KBL센터에서 매트 베이어 동아시아 슈퍼리그(EASL) 최고경영자(CEO)와 화상 회의를 갖고 상호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이날 회의는 EASL의 요청으로 KBL 새 집행부와 상견례를 겸해 이뤄졌다. 매트 베이어 CEO는 한국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에 감사의 뜻을 밝히고 한국농구의 수준이 높은 만큼 EASL에서도 중심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했다.김희옥 총재는 아시아농구 발전에 대한 기대와 함께 다각적 협력체제 구축을 강조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