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고진영, 세계랭킹 2위로 하락…넬리 코다 1위 차지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고진영이 세계랭킹 1위 자리를 넬리 코다(미국)에게 내줬다.8일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코다는 랭킹 포인트 9.032점, 고진영은 9.0278점으로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고진영은 지난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우승으로 세계랭킹 1위에 올랐다. 하지만 1주일 사이에 랭킹 포인트 산정에 포함되는 대회가 바뀌면서 2위로 내려갔다.고진영 이외에 TOP10에 들어간 한국 선수는 박인비(33, 3위), 김세영(28, 4위), 김효주(26, 9위)다.고진영과 코다는 오는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