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LPGA 우승 금자탑…한국인 최초 3연속 상금왕 영예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 우승을 차지했다.고진영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 티뷰론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CME그룹 LPGA 투어 최종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9개를 잡아내며 9언더파 63타를 쳤다.이로써 고진영은 최종 합계 23언더파 265타를 기록해 2위 하타오카 나사(일본)를 1타 차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에 이은 대회 2연패이자 시즌 5승이다.손목 통증을 앓고 있던 고진영은 1라운드에서 3언더파로 공동 25위에 그쳤다. 1라운

Source